Category: SIDH의 사는이야기

[여행기] SIDH의 유럽여행 첫째날 / 출국
0

[여행기] SIDH의 유럽여행 첫째날 / 출국

2003년 8월 10일 일요일. 대망의 휴가 첫날. 디비지게 잠도 못자고 아침 일찍 일어났음. 어제 미리 싸놓은 가방 두개(하나는 형한테 가져다줄 짐, 하나는 내 여행용 짐)와...

[컴퓨터이야기] 이메일을 만들고, 홈페이지를 만들다 0

[컴퓨터이야기] 이메일을 만들고, 홈페이지를 만들다

핫메일에 무료 이메일 계정을 갖게 되다 인터넷을 사용하게 되면서 이것저것, 전에 안해보던 짓에 관심을 갖게 되었다. 그 중 하나가 인터넷을 하다보면 심심찮게 접할 수 있는...

[컴퓨터이야기] 인터넷을 시작하다 0

[컴퓨터이야기] 인터넷을 시작하다

학교 도서관 – 인터넷의 첫발 이때까지도 우리 집 컴퓨터는 386이었기 때문에, 그나마 내가 인터넷을 접할 수 있는 곳은 학교 도서관이나 전산실밖에 없었다. 그런데 공대 전산실은...

[컴퓨터이야기] 제대후… 다시 컴맹으로 0

[컴퓨터이야기] 제대후… 다시 컴맹으로

CAD… 워드… 엑셀… 게임… 제대하고나서 복학한 뒤로는 컴퓨터를 갖고 노는 것보다 뭔가에 활용하는(!) 일이 많아졌다. (지금 내가 생각해도 참으로 놀라운 일이로다!) 먼저 군대 가기 전인...

[컴퓨터이야기] XT로 되돌아가기 / 프로그래밍 0

[컴퓨터이야기] XT로 되돌아가기 / 프로그래밍

군대에서… 꼬이다! 공군 입대후, 자대 배치를 받고 단본부 내무반에서 대기하고 있는데 왠 넘이 나를 불렀다. 쭐레쭐레 따라가보니 미래의 (불과 하루이틀 후의 미래였지만) 내 고참들이 짝다리...

[컴퓨터이야기] 워드와 베이직 0

[컴퓨터이야기] 워드와 베이직

워드… 지존에 오르다 처음 워드를 잡았을 때는 분당 80타… 나중에 어디 가서 빠지지는 않겠다라고 생각했을 때가 분당 200타였다. 한메타자교사 장문으로… 그때나 지금이나 너무 빨라진 손가락을...

[컴퓨터이야기] 한메타자교사 / 윈도우 3.0 / 게임들 0

[컴퓨터이야기] 한메타자교사 / 윈도우 3.0 / 게임들

한메 타자 교사를 익히다 내가 대학교 2학년때까지만 해도, 리포트는 학교마크 눌러찍힌 리포트 용지에 볼펜으로 정성껏 즈려밟아써서(말이 그렇다는 거지 별로 정성들이지는 않았다. 개발새발…) 올리는 것이 당연한...

[컴퓨터이야기] 컴퓨터를 뚜적거리기 시작하다 0

[컴퓨터이야기] 컴퓨터를 뚜적거리기 시작하다

컴퓨터로 처음 한 일 나의 첫번째 컴퓨터에는 그 유명한 “테트리스”가 없었다. “헥사”만 있었다. 용산아저씨가 ‘이것두 있어여…’ 하면서 실행해서 보여줬으니 분명 알고 있었다. 컴퓨터를 켠 나는...

[컴퓨터이야기] 386 컴퓨터를 사다 0

[컴퓨터이야기] 386 컴퓨터를 사다

컴퓨터를 배우기로 결심하다 결정적으로 내가 컴퓨터를 배우고 싶게 만든 계기. 아기곰에 가입해있던 동기 최모양이 있는데 이 최모양은 교내에서 알아주는 컴퓨터 실력자였다. 파스칼로 컴퓨터 바이러스를 만드는...

[컴퓨터이야기] 애플을 배우다 / 컴맹시절 0

[컴퓨터이야기] 애플을 배우다 / 컴맹시절

처음 애플 컴퓨터를 접하다 내가 처음 컴퓨터를 접한 것은 고등학교 때였다… 공업시간이 일주일에 세시간이었는데, 그중 한시간만 빼서 전산시간으로 활용하게 되면서 애플II 컴퓨터를 접하게 된 것이다....